커뮤니티질문과 답변

아파트 주차장서 '쿵쿵쿵'···차량 3대 들이받은 음주운전 경찰관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솔이유키 작성일21-11-21 05:52 조회15회 댓글0건

본문

차량 3대 파손·50대 1명 경상
혈중알코올농도 면허취소 수준
경찰 “징계위 열어 조처할 방침”

서울 노원구의 한 아파트 지하 주차장에서 만취 상태로 차를 몰다가 다른 차 3대를 들이받는 교통사고를 낸 20대 현직 경찰관이 검찰에 넘겨졌다.

18일 서울 중랑경찰서는 도로교통법 위반(음주운전) 및 특정범죄가중처벌등에 관한 법률 위반(위험운전치상) 등의 혐의로 노원경찰서 산하 지구대에 재직 중인 A(29)순경을 지난 1일 검찰에 불구속 송치했다고 밝혔다.

A순경은 지난달 11일 밤 11시 20분쯤 서울 노원구 상계동의 한 아파트 지하주차장에서 술에 취한 채 차량을 몰다 주차장 안에 있는 차량 3대를 들이받은 혐의를 받는다. 이 사고로 피해 차량 중 1대에 타고 있던 50대 여성이 경상을 입은 것으로 확인됐다. 조사 결과 당시 A순경의 혈중알코올농도 수치는 면허 취소 수준인 0.08% 이상으로 측정됐다. A순경은 3개월 직무배제 조처를 받았다.

http://www.sedaily.com/NewsView/22U2CPICIR